News & Blog

호주 2022년 비자 정책 변경 사항 “이민자 문호 확대”

호주가 코로나와 함께 일상 회복을 선언 하며

오미크론 사례 폭증에도 불구하고

경제회복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표명했습니다.

2022년 이민정책에 어떤 변화가 있는지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팬데믹 락다운의 영향으로 지난 2년간

호주를 찾는 이민자 또는 유학생들의 수가

극명히 감소하였지만 올해부터는

회복될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12월 호주 재무부에서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2022~2023년에는

기존 전망치의 두배인 18만명의 인구가

증가할 것이하고 하는데요.

호주 이민프로그램은 매년 7월 1일부터

다음해 6월 30일까지 기준으로 운영되며

2024년에서 25년 이민 인구 전망치는

조금 더 증가한 23만5천명이 될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

현재 12월 15일 이후부터 유학생과

특정 임시 비자 소지자 들에게 국경이 개방되면서

호주 입국이 가능한 상태고 호주 시민권자 및

영주권자도 허가 과정이 필요없이 호주 출입국이

가능하며 직계 가족들도 입국을

신청할수 있게 됐습니다.

이어 임시 비자 소지자들을 위한 기회도

확대 된다고 하는데요.

호주는 현재 많은 임시비자 소지자들이

일자리와 복지 지원 부족으로 팬데믹 기간 동안

호주를 떠단 반면에 현재 호주에

남아있는 사람들에게 영주권을 제공하는 데

초점이 맞춰질것이라고 전망하고 있습니다.

내무부에 따르면 16만장의 영주권을

임시 비자로 호주에 머물고 있는 사람들로

우선 채울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이민의 꿈을 이루기 위해 이미

팬데믹 이전에 호주에 와 있는 사람들을 위해

다양한 영주권 취득 경로와 확대안을

제안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2022년 호주의 이민정책은 보건 및

요식업 분야 기술 이민을 확대할것으로 보이는데요.

이번 변화가 시드니나 멜번과 같은

대도시에서 살면서 특정 요식업 직업군에

일해오며 영주권을 얻는데 큰 어려움을

직면했던 사람들에게 큰 변화를

가져다 줄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락다운 기간동안 요식업 분야에서 특히

셰프나 식당 매니저 등의 인력난으로

힘든 상황을 겪었던 호주.

하지만, 호주로 취업을 희망하는 요식업 및

Hospitality 분야 종사자들 에게는

매우 희망적인 이야기 이기도 합니다.

호주셰프, 호주 Hospitality 분야에서

일하고 싶으시다면 고민하지 말고 문의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