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Blog

2022 4월 22일 변경된 호주 코로나19 격리 규정

오늘 4월 22일 밤부터 뉴사우스웨일스주와

빅토리아주에서 확진자 가족들의

7일 격리 규정이 해제됩니다.

뉴사우스웨일스주에서는 오늘 오후 6시 부터,

빅토리아주에서는 오늘 오후 11시59분 부터

새로운 규정이 적용 됩니다.

이런 가운데 ACT 정부 역시 4월 26일

밤 11시 59분 이후부터는 증상이 없는

확진자 가족들이 더이상 격리를

실시하지 않아도 된다고 발표했습니다.

ACT 정부는 또한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여행객에 대한 격리 요건을 4월 29일

금요일 밤 11시 59분 부터 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뉴사우스웨일스 NSW

4월 22일 금요일 오후 6시부터는

코로나 19 확진자의 가족들이

더이상 7일간의 격리를 시행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지만 매일 신속항원검사를 실시해야하고

실내외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또한 가능하다면 집에서 재택근무를 해야합니다.

밀접 접촉자들은 노인요양원, 병원,

장애인시설, 교정시설 등의 고위험

장소를 방문할 수 없으며 고용주에게

가족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사실을 알려야 합니다.

또한, 4월30일 부터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여행객들은 더이상 의무적으로

호텔 격리를 하지 않아도됩니다.

단, 도착후 24시간 이내에 신속항원검사를

실시해야 합니다.

빅토리아 VIC

4월 22일 금요일 오후 11시59분부터

빅토리아 주민들은 식당, 가게, 행사장 등에

들어갈 때 백신 접종 상태를 보여주지 않아도 되며

QR 코드 체크인도 하지 않아도 됩니다.

초등학교, 유아원, 식음료 사업장,

소매업 환경에서 의무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되지만 공항, 대중교통,

노인요양원, 교정시설 에서는 지속적으로

마스크착용을 해야합니다.

코로나19 확진자의 가족들이 더이상 격리를

시행하지 않아도 되지만 실내 에서는

마스크를 써야하며 민감한 장소 출입은 제한됩니다.

일주일동안 최소 5번 신속항원 검사를

실시해야하며 증상이 없을 경우에는

PCR 검사를 받지 않아도 됩니다.

VIC주 또한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여행객들은 더이상 호텔 격리시설에

머물지 않아도 됩니다.